sllde1
slide2
slide3
slide4

2010년 10월 17일 목회칼럼

KFGBC 2014.08.06 22:47 조회 수 : 4488

담임 목사에 취임하며…

 

할렐루야! 창립 31주년과 원로목사 추대 및 담임 목사 취임식으로 인해서 지난 금요일부터 모두가 바빴습니다. 토요일과 주일에는 8시부터 여선교회, 권사회, 남선교회에서 많은 수고를 하였습니다. 300여명의 손님들을 위한 식사 준비, 차량, 비디오, 사진, 데코레이션, 안내 등은 쉬운 일이 아닙니다. 일상에 지친 몸을 이끌고 오신 성도님들을 보면 안타까운 마음이 듭니다.

 

토요일에 오셔서 일하는 모습을 보니, 아브라함의 집이 생각났습니다. 창세기 18장에 보면 세 명의 천사가 와서 아브라함이 그들을 영접합니다. 그래서 아브라함은 장막으로 들어가 사라에게 음식을 명하고, 좋은 송아지를 하인에게 주고, 하인은 요리하고 버터와 우유를 가져오고, 그 천사들을 모셔서 그들로 먹게 합니다. 온 가족이 분주하게 움직여서 손님을 대접하는 모습을 그리고 있습니다. 그리고 천사들은 사라를 부르고 아들이 있을 것이라는 기쁜 소식을 전해 주고 떠납니다. 창세기 19장에서 롯도 두 천사를 초대하지만, 롯 혼자서 쓸쓸히 무교병을 구워서 대접한 것과는 사뭇 다릅니다.

 

집사님들과 권사님, 남선교회 회원님들께서 바쁘게 움직이는 모습을 오랜 만에 보았습니다. 우리 교회가 북적대는 모습이 마치 아브라함의 집을 연상시키게 하였습니다. 여러분들의 수고로 인해서 원로목사 추대식과 담임 목사 취임을 은혜 안에서 잘 마쳤습니다. 우리 교회를 찾으신 목사님들과 성도님들이 손에 타월과 도시락을 들고 만족하며 돌아가는 모습을 보았습니다. 왠지 제가 다 기뻤습니다.

 

우리 교회에는 기쁜 소식이 오게 될 것입니다. 우리가 시간과 수고를 아끼지 않고 봉사한 것은 곧 하나님께 한 것입니다. 하나님께서 사랑하시는 사람들을 대접했기 때문입니다. 우리에게 보내주신 하나님의 사람을 극진히 대접한 것입니다.

진심으로 수고하신 여러분들에게 감사를 드립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05 [2015년 1월 11일 목회칼럼]말씀으로 변화 성장하는 교회 KFGBC 2015.01.13 14798
204 [2014년 9월 21일 목회칼럼]청교도의 영성 KFGBC 2014.09.23 5194
203 [2014년 4월 6일 목회칼럼]트로트 부르는 목사 KFGBC 2014.08.19 5012
202 [2014년 8월 24일 목회칼럼]교황 방문이 남긴 것 KFGBC 2014.08.29 4946
201 [2014년 12월 14일 목회칼럼]스스로 신이 된 자 KFGBC 2014.12.26 4937
200 [2014년 12월 7일 목회칼럼]대강절을 맞이하며 KFGBC 2014.12.09 4881
199 [2014년 6월 15일 목회칼럼]파란 마음 KFGBC 2014.08.19 4879
198 [2012년 7월 8일 목회칼럼]하나님을 의식하는 삶 KFGBC 2014.08.19 4763
197 2010년 12월 5일 목회칼럼 KFGBC 2014.08.09 4742
196 [2012년 11월 25일 목회칼럼]역전의 하나님 KFGBC 2014.08.19 4713
195 [2011년 4월 10일 목회칼럼]하나님께서 채우신다! KFGBC 2014.08.19 4692
194 [2014년 9월 14일 목회칼럼]그 후에는 심판이 있으리니 KFGBC 2014.09.14 4681
193 [2014년 11월 2일 목회칼럼]두려움 다루기 KFGBC 2014.11.06 4671
192 [2014년 10월 5일 목회칼럼]온전한 안식 KFGBC 2014.10.15 4626
191 [2014년 8월 31일 목회칼럼]축전의 훈련 KFGBC 2014.09.03 4567
190 2010년 12월 12일 목회칼럼 KFGBC 2014.08.09 4544
189 [2012년 6월 3일 목회칼럼]순복음 세계 선교대회를 다녀와서 KFGBC 2014.08.19 4514
» 2010년 10월 17일 목회칼럼 KFGBC 2014.08.06 4488
187 [2014년 10월 26일 목회칼럼]종교 개혁 KFGBC 2014.10.29 4468
186 [2011년 3월 13일 목회칼럼]일본의 슬픔 KFGBC 2014.08.19 4425
Login